새로 짓고 있는 293-7번지에 지붕을 올리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기와와 용마루 등을 옮겨와 쌓을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.

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작년 겨울추위에 잠깐 쉬고 이번에 공사를 재개한 293-7번지입니다. 지붕을 먼저 올리는 작업을 시작했습니다.

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무게보다 깨질까봐 조바심내며 옮겼던 기왓장들.

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기와가 올라갈 곳에 미리 각목을 고정시켰습니다. 너머에 낙산성곽이 보입니다.

  

  저 성곽길을 따라가면 한성대 입구역이 나옵니다.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축대에서 보여지듯, 이 집보다 조금 높은 집이 바로 위에 있습니다.  

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지붕면이 만나는 곳에 쌓을 용마루기와는 아직 올라오지 않았네요.

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성벽이 잘 보이듯 성벽길에서도 이 집이 잘 보일 거 같습니다.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왼편 위쪽에 보이는 구명을 통해 피스를 각목에 박아 고정시키며 쌓아올립니다.

 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지붕위에서 바라본 전경입니다.